경기도의회 오진택 의원, 마린센터 임대관리 부실 지적

2019 행정사무감사 평택항만공사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1/13 [06:39]

경기도의회 오진택 의원, 마린센터 임대관리 부실 지적

2019 행정사무감사 평택항만공사

김철민 기자 | 입력 : 2019/11/13 [06:39]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진택 의원(더불어민주당, 화성2)은 지난 1111() 경기평택항만공사에 대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경기평택항만공사의 부실한 마린센터 임대관리 대해 집중적으로 질의하였다.

▲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진택 의원(더불어민주당, 화성2)     © 경기도의회

 

이날 오 의원은 경기평택항만공사에 제출한 마린센터 임대내역을 살펴보았더니, 공실이 발생하는 것은 어쩔 수 없다 하더라도 공실에 보증금과 월임대료가 책정된 채로 관리되거나 농림축산광역본부 등 일부 공공기관의 경우 무상으로 사용되어지고 있는 등 마린센터가 다소 부실하게 관리되고 있음을 지적하였다.

이에 대해 문학진 경기평택항만공사 사장은 행정사무감사 요구자료의 일부가 담당직원이 실수로 누락되었음을 시인하며 향후 이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답변했다.

오 의원은 해양수산부 소유의 부지에 경기도가 소유하는 마린센터 건물을 평택항만공사가 위탁관리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임대료의 일부가 부지 사용료로 사용되거나 경기도의 세입으로 사용되는 만큼 보다 세심하게 관리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끝으로, 오 의원은 문 사장에게 그동안 습득한 경영관리역량 및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평택항만공사를 명실상부한 경기도 대표 공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대한민국 일류공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노력하기를 바란다는 당부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