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김인순 의원 “현장실사, 주민간담회, 양수장 설계과정까지 현장 속에서 해답을 찾다”

화성시 주민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1여년간 끊임없이 달려와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2/24 [19:14]

경기도의회 김인순 의원 “현장실사, 주민간담회, 양수장 설계과정까지 현장 속에서 해답을 찾다”

화성시 주민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1여년간 끊임없이 달려와

김철민 기자 | 입력 : 2019/12/24 [19:14]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김인순 의원(화성1, 더민주)은 지난 23() 10년간의 주민숙원사업이었던 화성시 양감면향남읍 농업용수 공급 시설인 양수장 설치가 영농한해특별대책사업으로 추진함에 대해 구체적인 방향이 설정되었음을 밝혔다.

▲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김인순 의원(화성1, 더민주)(화성1, 더민주)     © 경기도의회

 

김인순 의원은 화성시는 총 12,484가구의 경기도 최대 규모의 농업인구가분포해있는 곳으로 농업용수시설에 대한 수요자의 밀도가 매우 높은 곳이다라며 그러나, 2019년 화성시의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수리시설 정비사업 소요예산은 총 321,844천원으로 평택시 321,085,577천원의 2%밖에 되지 않는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이에 김 의원은 작년 822일 향남읍장양감면장, 이장단 등 현장 관계자들과 함께 간담회를 통해 문제점을 청취하였고, 경기도와 화성시의 큰 공감을 얻어19년 본예산을 통해 시도비 총 7억원을 확보하여 장안면 용수로 설치를 위한 펌프장 사업 등을 사전 진행하였다.

이후 현장 실사 이후 경기도는 영농한해특별대책지원사업으로 화성시 양수장 사업비 총 35억원의 예산을 확정하였으며, 설계과정부터 농민분들의 목소리를 반영하기 위해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공사 현장 실사를 진행 하는 등 탁상 행정이 아닌 발로 뛰는 현장 정책의 표본을 보여주었다.

김인순 의원은 계속적인 가뭄으로 농업용수 공급 시설이 원활하지 않았던 화성시의 농민들에게 용수로 시설이란 그저 돌파구 없는 주민숙원사업으로10여년간 정책 사각지대 속에 숨어있었다이번 경기도 영농한해특별대책지원사업으로 총 35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안정적인 농업용수를 확보하고영농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되는 체감도 높은 정책이 되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또한, 이번 양수장 설치와 관련하여 단순히 예산을 확보하는 것만이 아니라 직접 현장 실사, 주민과의 간담회, 양수장 설계 과정까지 직접 참여하면서 현장에 답이 있음을 또 한 번 배우는 좋은 경험이었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김인순 의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