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축사 악취 저감하는 통합솔루션 개발 나선다

용인시, 주민공감 지역문제 해결 공모 선정…사업비 6억원 확보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7 [16:32]

용인시, 축사 악취 저감하는 통합솔루션 개발 나선다

용인시, 주민공감 지역문제 해결 공모 선정…사업비 6억원 확보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5/27 [16:32]

용인시는 27일 악취 발생 시기와 축사 건축 형태에 따라 최적의 저감 기술을 적용하는 기술인 축사 악취 저감 통합솔루션개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 용인시, 축사 악취 저감하는 통합솔루션 개발 나선다  © 용인시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과학기술 활용 주민공감 지역문제 해결 공모 사업의 최종 과제로 선정돼 사업비 6억원을 확보한 데 따른 것이다.

 

이 공모는 지역 문제를 주민, 지자체, 연구자가 함께 소통하며 해결 방안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으로 올해는 82개 지자체가 지역 현안을 공모해 10개 과제가 선정됐다.

 

이와 관련해 시는 축사 인근 주민, 축사 관계자, 연구자들로 구성된스스로 해결단을 꾸려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협력하는문제해결 리빙랩7회에 걸쳐 운영한 바 있다.

 

축사 악취 저감 통합솔루션은 내년 7월 현장 적용과 기술 확산을 목표로 내달부터 본격 개발에 들어갈 방침이다. 기술개발은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맡고 군산대와 경기대가 연구 협력을 지원한다.

 

이와 관련 시는 공모에 선정된 광역기초지자체 9곳과 함께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행안부, 과기정통부와 부처 간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착수 보고회를 가졌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다양한 방법으로 악취를 저감할 수 있는 통합솔루션을 개발해 오랫동안 지역주민들을 힘들게 했던 축사 악취를 뿌리 뽑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