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노후한 시설물・바닥재 교체하고 초화・관목 6500그루 심어

풍덕천소공원 도심 속 정원으로 새 단장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15:49]

용인시, 노후한 시설물・바닥재 교체하고 초화・관목 6500그루 심어

풍덕천소공원 도심 속 정원으로 새 단장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5/28 [15:49]

용인시는 28일 시설이 노후한 수지구 풍덕천1동 경로당 앞 소공원을 도심정원으로 새 단장 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노후한 시설물・바닥재 교체하고 초화・관목 6500그루 심어  © 용인시


노후한 시설물 때문에 이용자가 적어 우범지대로 전락할 우려가 있어 환경개선을 해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만든 것이다.

 

이를 위해 시는 특별조정교부금 2억원을 투입해 843공원 내 휴게시설과 어린이 놀이시설을 전면 교체하고 안전을 위해 탄성 바닥재를 재포장했다.

 

더불어 억새파랑새, 백두산애기기린초 등의 초화류 5000포기와 뿔남천, 에메랄드그린 등의 관목 1500그루를 심어 도심 정원을 만들었다.

 

시 관계자는 도심 속 노후한 소공원이나 어린이공원을 특색있는 주민 휴식공간으로 만들어 친환경 녹색공간을 시민들에게 돌려드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