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남부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희망상자 전달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17:46]

오산시 남부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희망상자 전달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5/28 [17:46]

오산남부종합사회복지관(관장 권태연)28일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생활 및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 80가정에게 10만원 상당의 희망상자(식료품 키트)’를 전달했다.

 

▲ 오산시 남부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희망상자 전달  © 오산시


이번 희망상자 전달은 신한금융그룹과 신한금융희망재단 후원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원으로 추진하는코로나19 피해지원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착한소비, 희망상자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과 소상공인 업체에서 식료품(, 고기, 과일 등)을 구입해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생활과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에게 지원함으로써 어려운 이 시기를 극복하자는 희망도 함께 전달했다.

 

권태연 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을 위해 신한금융그룹과 신한금융희망재단이 함께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셔서 감사드린다,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다양한 방법을 모색해 지속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의 원활한 일상생활 복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