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최갑철의원, 여월천 생태하천복원사업 사업구간 조정에 따른 구간정비 현안 정담회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6/04 [14:58]

경기도의회 최갑철의원, 여월천 생태하천복원사업 사업구간 조정에 따른 구간정비 현안 정담회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06/04 [14:58]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최갑철 의원(더민주, 부천8)은 지난 3일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에서 부천시 생태하천과 및 한국농어촌공사 지역개발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여월천 생태하천복원사업 관련하여 대장신도시 구간의 편입에 따른 제외 또는 추가구간이 발생함에 따라 사업구간의 조정 및 설계변경으로 금회 정비구간의 추진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정담회를 개최했다.

 

▲ 경기도의회 최갑철의원, 여월천 생태하천복원사업 사업구간 조정에 따른 구간정비 현안 정담회  © 경기도의회


정담회에서 참석자들은 이번 신도시 지구지정으로 사업구간의 조정 및 변경과 관련하여, 그간의 추진실적을 구간별로 설명하며 신도시 편입구간(1.63km) 및 여월천 하류부는 기 수립된 생태하천 복원사업에 따라 신도시 조성 시 정비협의 계획 금회 정비구간인 대명초교 구간은 학생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위한 학교 앞 둑마루 정비와 보행로 신설, 유지용수를 활용한 벽천시설, 하천 내 탐방로 조성 등의 계획과 현안을 설명했다.

 

앞서 최갑철 의원은 정부의 대장신도시 지구지정에 따른 사업구간의 중복이 발생함에 따라 사업계획변경 승인을 위해 그동안 환경부에 협의를 이끌어 낸 바가 있다.

 

금회 정비구간인 대명초교 구간은 20205월 공사설계변경을 통하여 본 구간이 추가되었으며 202012월에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갑철 의원은생태하천복원사업은 환경부의 오염하천 정화사업의 시작이며, 체계적인 조성공사 과정을 통하여 하천의 이물질 등의 사후 관리에 필요한 청소관리시스템 등이 필요함을 지적하고사후관리에 필요한 준설 및 이끼제거 등을 위한 시스템을 설계에 포함하여 공사추진 하여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상오정로 교차로 (오정 자전거문화센터 앞) 부분의 지하연결 보행로 및 통행로의 확보방안도 강구해 달라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하고 대명초교 후문지점(여월천 시작지점)의 조망권 확보를 위해서도 노력해 달라고 전했다.

 

더불어 최 의원은 생태하천복원사업을 통해 훼손된 하천의 수질을 개선하고 건천화로 오염된 여월천의 수질을 크게 개선하여 깨끗한 하천으로 복원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