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착한날개 오산’ 협약 기관 87개로 늘어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6/25 [17:39]

오산시 ‘착한날개 오산’ 협약 기관 87개로 늘어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6/25 [17:39]

오산시(시장 곽상욱)25일 시청에서 한국전력공사 오산지사(지사장 윤상천)6개 기관과 ‘2020년 착한날개 오산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 오산시 ‘착한날개 오산’ 협약 기관 87개로 늘어  © 오산시


착한날개 오산은 오산시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기업체, 봉사단체, 후원회, 동아리, 자원봉사자 등 인적, 물적 네트워크를 총괄하는 명칭으로 민관 협력, 나눔 문화 확산, 복지공동체를 구현해 사회안전망을 구축하는 것이 목적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여한 기관은 하나님의교회세계복음선교협회 오산교회(당회장 강옥춘) 오산사회적경제협의회(회장 이규희) 미래키움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장혜진) △㈜지엘디 건축사 사무소(대표 정혁) 한국전력공사 오산지사(지사장 윤상천) 한전엠씨에스오산지점(지점장 오영필) 등 총 6곳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시와 6개 협약기관은 자원을 공유하고 협력해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 연계, 복지자원 및 서비스를 지원에 나선다.

 

협약기간 동안 4개 협약기관(하나님의교회세계복음선교협회 오산교회, 오산사회적경제협의회, 미래키움사회적협동조합, 지엘디 건축사사무소)은 저소득층에 생필품 및 후원()품 지원 등 물적인적 자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전엠씨에스오산지점은 전기검침원을 통한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발굴을, 한국전력공사 오산지사와 오산시는 발굴된 대상자에 대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활동에 동참해준 협약기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번 협약을 통해 민·관이 다함께 행복을 나누는 어울림 복지를 실현해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오산시를 만들고 시 전역에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오산시착한날개 오산협약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총 87개소로 확대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