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보라동, 관내 업체서 저소득 가정 아동에 문구용품 기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7/03 [17:59]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 관내 업체서 저소득 가정 아동에 문구용품 기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7/03 [17:59]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은 3일 관내 디자인 업체 빌로프서 저소득 가정 아동들에게 전해달라며 문구용품 27세트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 관내 업체서 저소득 가정 아동에 문구용품 기  © 용인시 기흥구

 

 

이 세트엔 노트를 비롯한 필기도구, 색연필, 형광펜 등 아이들에게 필요한 학용품 9종이 들어있다.

 

이정나 빌로프 대표는 코로나19로 더 어려워진 도움이 필요한 가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기탁했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꾸준한 나눔을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빌로프가 어린 학생들을 위한 문구용품을 기탁해줘 감사하며 취약계층 이웃에게 세심한 배려와 관심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동은 기탁받은 성품을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관내 저소득 가정에 전달할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기흥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