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 파주 초리 ~ 연천 고랑포리 도로 확·포장 사업 논의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7/09 [15:55]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 파주 초리 ~ 연천 고랑포리 도로 확·포장 사업 논의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07/09 [15:55]

경기도의회 유상호 의원(더불어민주당·연천)8일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에서 건설과 채정병 도로팀장과 파주 초리 ~ 연천 고랑포리 도로 확·포장 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 파주 초리 ~ 연천 고랑포리 도로 확·포장 사업 논의  © 경기도의회

 

 

연천 군청 관계자는 지방도 372호선은 파주시 진동면 초리에서 연천군 고랑포리를 연결하는 도로로 2.2구간이 미개설 되었다고 밝히며 내년 초 경기도비 예산이 확보되어 사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도의원의 지원과 협조를 요청하였다.

 

파주 초리 ~ 연천 고랑포리 도로가 개설되면 지역주민의 통행편의 제공은 물론 경기북부 접경지역 DMZ 주요 관광지로 파주의 제3땅굴, 임진각, 도라전망대와 연천군의 재인폭포, 전곡리 선사유적지, 한탄강 관광지, 태풍전망대등으로 연계관광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히면서 파주-연천이 상생하여 관광활성화 효과로 연천군 지역경제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이에 유상호 도의원은 도로 개량 사업에 적극적인 지지를 표하며 파주 초리 ~ 연천 고랑포리 도로가 개통 되어 파주와 연천군의 372호선 지방도 주변 주요 관광자원이 연계되고 그로 인해 관광활성화가 될 수 있도록 파주시 도의원들과 적극 협의하여 예산이 확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