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오산상담소, 코로나19로 인한 복지 현장 소통 정담회 개최

송영만 도의원, 오산 관내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 의견 수렴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7/10 [17:12]

경기도의회 오산상담소, 코로나19로 인한 복지 현장 소통 정담회 개최

송영만 도의원, 오산 관내종합사회복지관 관계자 의견 수렴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07/10 [17:12]

경기도의회 오산상담소에서 송영만 도의원(더민주, 오산1)은 지난 9일 세교종합사회복지관, 남부종합사회복지관, 오산종합사회복지관, 오산시사회복지협의회 및 오산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관계자 5명이 참석해 코로나19 감염증으로 인해 침체된 복지 현장 극복 방안 마련을 위한 정담회를 가졌다.

▲ 경기도의회 오산상담소, 코로나19로 인한 복지 현장 소통 정담회 개최  © 경기도의회

 

 

이날 참석한 복지기관 관계자들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꼭 필요한 기관의 안전운영매뉴얼의 부재와 돌봄 서비스 공백, 비대면 프로그램 부재 등을 호소했다. 아울러 실내스튜디오, 차량 등 공공재 활용의 벽을 낮추기 위한 공공재 공유시스템 체계화, 건강한 미래를 책임져 줄 청소년센터 건립의 필요성 등을 강조했다. 또한 단체급식시설의 영양사와 복지시설 요양보호사의 인력예산지원, 사회복지종사자의 후생복지개선 등 시민에게 건강하고 행복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이 되기를 바란다고 입을 모았다.

 

이에 송영만 의원은 앞으로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상황에 대비할 수 있도록 경기도의회에서 특별위원회를 구성 및 연구용역을 통해 안전운영 매뉴얼 구축에 힘쓰고, 복지 현장과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복지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