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제17대 이정표 구청장 현장 점검으로 시작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취임식 생략…상습 침수도로 등 3곳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7/16 [11:13]

용인시 기흥구, 제17대 이정표 구청장 현장 점검으로 시작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취임식 생략…상습 침수도로 등 3곳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7/16 [11:13]

용인시 기흥구는 15일 제17대 이정표 구청장이 취임식을 생략하고 상습 침수도로 등 현장을 점검하며 첫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기흥구, 제17대 이정표 구청장 현장 점검으로 시작  © 용인시 기흥구

 

 

이 구청장은 구민의 행복과 안전을 위해 현장의 목소리를 귀담아듣고 행동하는 구청장이 될 것이라며 이상 기후로 잦은 기습 호우가 예상되는 만큼 안전 점검을 철저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이 구청장은 직원들과 영덕 세월교와 삼막곡 제1지하차도, 신갈천 보행환경 개선공사 현장 등을 둘러보며 집중호우에 대비해 시설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이 구청장은 1980년 공직에 입문해 건설도로과장, 생태하천과장 등을 거쳐 20201월 서기관으로 승진한 뒤 도시정책과장 등 주요 보직을 맡아왔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기흥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