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7월 22일부터 “수원화성 운영재개”

코로나19 속 시민들의 힐링과 여가편의 제공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7/30 [11:07]

수원문화재단, 7월 22일부터 “수원화성 운영재개”

코로나19 속 시민들의 힐링과 여가편의 제공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7/30 [11:07]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은 지난 22일부터 수원화성 시설 운영과 각종 체험프로그램의 운영을 재개했다.

 

▲ 수원문화재단, 7월 22일부터 “수원화성 운영재개”  © 수원문화재단

 

지난 19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수도권지역 공공시설 운영제한 명령을 해체하는 조정안 발표에 따라 박물관, 미술관, 도서관 등 수도권 내 공공시설은 내일부터 운영을 재개한다. 여기에 발맞춰 수원화성과 그동안 운영 중단하였던 관광안내소, 화성어차, 국궁체험, 기념품 판매점 등을 재개한다. 다만 관광객과 직접 대면하는 문화관광과 마을 해설은 코로나19 상황 및 추이를 고려하여 운영일정을 재조정할 예정이다.

 

수원화성 운영재개에 따라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철저한 방역조치도 함께할 예정이다. 시설물의 정기적인 방역, 마스크 착용, 람 시 거리두기, 철저한 출입명부 작성 등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그뿐만 아니라체험시설 운영 또한 거리두기를 기본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화성어차의 경우 좌석 거리두기로 최대 탑승인원의 50% 정도만 판매하고, 국궁체험도 2개 사대당1명씩 이용하는 거리두기를 시행할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우리 재단뿐만 아니라 시민과 관광객의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노력해주어야 지속적인 운영을 할 수 있다, “마스크 착용과 유증상시 방문하지 않기, 거리두기, 개인 위생수칙 및 기침예절 준수 등 모두 동참하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 수원문화재단, 7월 22일부터 “수원화성 운영재개”     ©수원문화재단

 

한편, 수원문화재단은 코로나19로 시민들의 지친일상에 힐링을 선사하고자화성행궁 야간개장을 지난 1일부터 재개장했고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보다 자세한정보는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문의: 관광사업부 관광마케팅팀 031-290-3612~6)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