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집중호우 이재민 대상 장티푸스 무료 예방접종

용인시, 10‧11일 백암면 보건지소서…수인성 감염병 예방 위해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06 [15:05]

용인시 처인구, 집중호우 이재민 대상 장티푸스 무료 예방접종

용인시, 10‧11일 백암면 보건지소서…수인성 감염병 예방 위해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06 [15:05]

용인시 처인구보건소는 6일 집중호우 이재민의 수인성 감염병 예방을 위해 10 11일 백암면 보건지소서 장티푸스 무료 접종을 한다고 밝혔다.

▲ 용인시 처인구, 집중호우 이재민 대상 장티푸스 무료 예방접종  © 용인시 처인구

 

 

오염된 음식이나 물을 통해 장티푸스균에 감염되면 1~2주의 잠복기 후 급성 전신 발열이나 두통, 복통, 설사 등을 일으키기 때문에 수해 발생지역에서는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용인시에선 지난 2일부터 쏟아진 평균 387.18mm의 폭우로 처인구 백암면과 원삼면 등에서 51가구 110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현재 이 가운데 자택이나 친척 집 등으로 귀가한 주민을 제외한 18가구 30여명의 이재민이 백암면 다목적체육관 등 5곳 임시대피소에서 생활하고 있다.

 

예방 접종을 받으려는 이재민은 신분증을 지참해 10~11일 백암면 보건지소를 방문하면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여러 사람이 한 공간에 모여 생활하는 임시대피소 특성상 감염성 질환을 특별히 유의해야 하는 만큼 무료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