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상황 회의 및 현장방문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8/06 [15:14]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상황 회의 및 현장방문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08/06 [15:14]

경기도의회 유상호 의원(더불어민주당·연천)5일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에서 상담관과 함께 연천군 임진강 하류 지역에 수위가 계속 높아지며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상황에 대해 회의를 하고 현장 방문을 하였다.

▲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상황 회의 및 현장방문   © 경기도의회

 

 

북한에 내린 폭우로 황강댐에서 수문을 열어 방류하고 있으므로 수위가 계속 높아져 임진강 상류에 있는 군남댐 또한 수문을 모두 개방하여 물을 방류 하고 있고 경기 지역에 집중호우가 이어져 임진강 하류 저지대 주민들에게 대피령을 내려 학교와 마을회관 등으로 몸을 피했다고 한다.

 

이에 임진강 하류 지역의 왕징면 무등리, 군남면 진상리, 북삼교등 현장을 방문한 결과 농부들의 피땀인 논밭이 물에 잠기고 농작물 시설 하우스 또한 잠겨 깊은 시름에 빠진 농민들과 임진강 주변으로 터전을 잡고 있던 식당과 펜션들이 물에 반쯤 잠긴 상태로 대피를 해야 하는 주민들에게 큰 위로를 전하며 이루 말할 수 없는 안타까운 심정을 묵묵히 함께 나눴다.

 

유상호 도의원은 더 이상 임진강 수의가 높아지지 않기를 간절히 바라며 너무나 큰 상실과 슬픔에 잠긴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피해복구를 위해 모든 노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