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가온초등학교, 그림책과 떠나는 여름방학 독서교실

바이러스, 이제 그만!-그림책과 떠나는 바이러스 이기는 법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08 [16:05]

수원가온초등학교, 그림책과 떠나는 여름방학 독서교실

바이러스, 이제 그만!-그림책과 떠나는 바이러스 이기는 법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08 [16:05]

 

수원가온초등학교(교장 박병선)는 여름방학을 맞아 3학년 대상으로 84~5바이러스, 이제 그만! 그림책과 떠나는 바이러스 이기는 법이라는 주제로 독서교실을 실시하였다. 코로나19 대응 방안으로 모집 시 간격유지가 가능한 최대인원을 정해 각 15명씩 분반하여 학생을 모집하였다.

▲ 수원가온초등학교, 그림책과 떠나는 여름방학 독서교실 (문자 패턴 캘리그라피 )  © 수원가온초등학교

 

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실시하는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 대면 행사인 만큼 발열체크, 손소독, 마스크 착용, 참여 학생들간의 간격유지 등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켜 안전한 독서교실이 되도록 노력하였다.

독서교실을 통해 바이러스에 대해 알아보고 코로나19 같은 펜더믹을 극복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고자 심신 안정을 위한 문자 패턴 캘리그라피와 바이러스 극복을 위한 나만의 에코백 꾸미기를 하였다.

▲ 수원가온초등학교, 그림책과 떠나는 여름방학 독서교실 (문자 패턴 캘리그라피 작업 중)  © 수원가온초등학교

 

먼저바이러스 빌리라는 그림책을 ppt로 읽어주는 것으로 시작하였다. 읽고 난 후 활동지를 통해 바이러스가 무엇인지, 바이러스와 세균의 공통점과 차이점은 무엇인지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바이러스를 이기는 방법으로 심신의 안정과 집중도를 높일 수 있는 문자 패턴 캘리그라피를 배워보는 시간을 가졌다. 일회용을 줄이고 환경보호까지 생각한 텀블러에 바이러스 극복 메시지나 나를 위한 메시지를 담아 문자와 패턴으로 꾸며보았다. 처음 접해본 활동임에도 불구하고 집중해서 자신만의 문자 패턴 캘리그라피를 완성해가는 3학년 학생들을 보니 절로 힐링이 되는 순간이었다.

▲ 수원가온초등학교, 그림책과 떠나는 여름방학 독서교실 (바이러스, 이제 그만! 에코백 꾸미기)  © 수원가온초등학교

 

 

바이러스, 이제 그만!’이라는 주제로 에코백 꾸미기 활동을 하였다. 마스크를 쓰고 울상을 짓고 있는 지구를 표현하기도 하고, 코로나 극복을 꿈꾸며 꽃과 별 그리고 자신이 좋아하는 풍경이나 사물을 그리기도 하였다. 마지막으로 바이러스 예방법과 바이러스를 극복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며, 장마기간임에도 불구하고 28명이 참여하여 이틀 동안 진행한 독서교실을 성황리에 마쳤다.

독서교실에 참여한 학생은코로나로 힘들었는데 독서교실을 통해 바이러스에 대해 알아보고 텀블러와 에코백 만들기 등 여러 활동을 해서 즐거운 시간이었다.’라고 소감문을 썼으며, 한 학생은 제가 꾸민 텀블러를 다가오는 할머니 생신 때 선물로 드리고 싶어요.”라며 기특한 말을 하기도 하였다.

 

▲ 수원가온초등학교, 그림책과 떠나는 여름방학 독서교실 (문자 패턴 캘리그라피로 꾸민 나만의 텀블러)  © 수원가온초등학교

 

박병선 교장선생님은 독서교실을 통해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이 되었으며, 아울러 독서의 즐거움을 발견하고 독서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을 제고시킬 수 있었다. 앞으로도 가온초 학생들이 온오프라인으로 실시하는 독서프로그램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책과 친해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가온초 도서관에서는책과 함께 여름나기의 일환으로 방학 동안 읽은 책 중 마음에 드는 것을 골라 책제목 캘리그라피행사를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2학기에는 전학년이 참여하는 독서주간 행사 등을 계획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