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타지역 주민 김태민씨 방호복 3000벌 기탁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13 [18:27]

용인시, 타지역 주민 김태민씨 방호복 3000벌 기탁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13 [18:27]

용인시는 13일 천안시 주민 김태민씨가 백군기 시장실을 방문해 4500만원 상당의 방호복 3000벌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타지역 주민 김태민씨 방호복 3000벌 기탁  © 용인시

 

 

김씨는 코로나19 위기가 지속되는 가운데 철저한 방역으로 감염병 확산을 막는데 도움을 주고 싶어 기탁한 것이라고 말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되면서 경제적으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방호복을 기탁해줘 감사하며 시민 안전을 지키는데 유용하게 쓸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 성품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감염병 취약계층의 안전을 위해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수지구에선 이날 성복동 용인대 백호태권도장 원생들이 어려운 이웃에 전해달라며 라면 696개를 기탁했다.

 

김종필 관장은 원생들이 어려운 이웃을 도울 줄 아는 참된 인성을 갖길 바라는 마음으로 승급심사비로 받은 라면을 기탁한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