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청소년 유해업소 지도・점검 나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14 [15:12]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청소년 유해업소 지도・점검 나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14 [15:12]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은 지난 12일 청소년지도위원회가 청소년 유해업소 지도단속을 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청소년 유해업소 지도・점검 나서  © 용인시 수지구

 

 

이날 성복동 청소년지도위원회 위원, 동 직원 등 10여명은 상가밀집지역인 데이파크와 성복역 일대 노래방, PC, 편의점 등을 점검했다.

 

주요 점검 내용은 청소년 유해업소 출입 및 고용금지 준수 여부, 청소년 대상 담배주류 판매 행위, 19세미만 출입고용 적정 여부 등이다.

 

이와 함께 금연, 금주, 건전한 학교생활 등의 내용의 홍보물을 배부하며 청소년들을 지도했다.

 

동 관계자는 청소년들에게 유해한 환경을 주기적으로 지도점검하여 탈선 및 범죄예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 청소년 유해업소 지도・점검 나서  © 용인시 수지구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수지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