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신갈동, 한국라오스교류재단서 방역 마스크 4000개 기탁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25 [17:03]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 한국라오스교류재단서 방역 마스크 4000개 기탁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08/25 [17:03]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은 25일 한국라오스교류재단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이웃에게 전해달라며 방역 마스크 4000개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 한국라오스교류재단서 방역 마스크 4000개 기탁  © 용인시 기흥구


정성규 한국라오스교류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고 마스크 구매조차 어려운 저소득 가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마스크를 기탁했다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사랑나눔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탁된 물품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더욱 어려워하는 관내 저소득층과 홀로어르신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라오스교류재단은 라우스에 기부금을 전달하고 동화책 보내기 운동을 전개하는 등 라오스 어린이를 돕는 다양한 활동을 하는 한편, 행복한 나눔 가게를 운영하면서 기부문화 형성 등에도 기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기흥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