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노인·정신병원 등 고위험시설 대상 코로나19 전수 진단검사 실시 20일부터 요양병원, 정신병원, 주간보호시설 등 30개소, 1256명 검사실시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0 [16:57]

의왕시, 노인·정신병원 등 고위험시설 대상 코로나19 전수 진단검사 실시 20일부터 요양병원, 정신병원, 주간보호시설 등 30개소, 1256명 검사실시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10/20 [16:57]

최근 노인시설 및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한 코로나19 대규모 집단감염이 잇따르고 있어, 의왕시는 정부방침에 따라 요양병원과 주간보호시설 등 고위험시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진단검사를 실시한다.

▲ 의왕시, 노인·정신병원 등 고위험시설 대상 코로나19 전수 진단검사 실시20일부터 요양병원, 정신병원, 주간보호시설 등 30개소, 1256명 검사실시  © 의왕시

 

 

전수검사는 20일부터 23일까지 4일간이며, 대상은 요양병원 3개소, 정신병원 2개소, 요양원 16개소, 주간보호시설 9개소 등 총 30개소, 종사자 973, 주간보호시설 이용자 283명 등 총 1,256명으로 병원종사자는 병원에서 검체를 채취하고 이외의 대상자는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진단검사를 받게 된다. 이중 요양병원과 정신병원의 입원환자들은 제외된다.

 

김재복 보건소장은기저질환을 가진 고령층을 보호하고 있는 요양병원과 요양원 등에서 집단 감염사례가 보고되면서 감염에 취약한 분들의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이런 기관에서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대규모 집단감염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고 중증환자로 발전할 위험도 높으니 보다 집중적인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의왕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