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세마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밑반찬으로 희망을 전하다.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8 [12:37]

오산시, 세마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밑반찬으로 희망을 전하다.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10/28 [12:37]

오산시 세마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김상용)는 지난 26일 세마동 관내 소외계층 25가구에 밑반찬 희망 전달을 실천했다.

▲ 오산시, 세마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밑반찬으로 희망을 전하다.  © 오산시

 

 

돼지고기볶음, 배추겉절이, 소고기 미역국과 후원받은 무말랭이, 콩나물무침, 잔다리두유 등을 가지고 가가호호 방문하여 전달하면서 어르신들의 건강상태, 안부확인, 정서적 지지 등 협의체 위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다.

 

금번 사업은 그동안 정상적으로 진행되지 못했던 세마동 반찬지원사업이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면서 위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온기를 더해 전달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세마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상용 위원장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되면서 모두 모여 직접 반찬을 만들어 전달하니 어려운 이웃을 향한 따뜻한 사랑을 전달할 수 있는 새로운 시작점을 찾은 것 같아 감회가 새로웠다고 말했다.

 

세마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이하협의체’)는 세마동 관내 저소득, 장애인, 독거노인 등에게 매월 2회 반찬지원서비스인세마반지사업을 2012년부터 세마동 복지특화사업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세마반지사업에는 사회적기업 등 다수의 후원자들이 함께 참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