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백혜련 의원, 국토부장관에게 수원군공항 이전 관련 민‧군통합개발방안 고려해 줄 것 요청

김현미장관, “수원 군공항 이전하는 방식에 있어 민‧군통합개발 방안 훨씬 더 의미있어”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1/15 [07:36]

국회 백혜련 의원, 국토부장관에게 수원군공항 이전 관련 민‧군통합개발방안 고려해 줄 것 요청

김현미장관, “수원 군공항 이전하는 방식에 있어 민‧군통합개발 방안 훨씬 더 의미있어”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11/15 [07:36]

 

수원() 백혜련(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부별심사(경제부처)에서 기관 증인으로 출석한 김현미 국토부장관을 상대로 수원 군공항 이전 관련 민군통합개발방안을 고려해 줄 것을 요청했다.

 

▲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백혜련 의원(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실

수원군공항 이전과 관련하여 민군 통합국제공항 개발 방안의 적합성에 대한 백혜련 의원의 질의에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수원 군공항 이전하는 방식에 있어 민군통합개발 방안이 훨씬 더 의미있다는 것에 동의한다고 답변하였다.

 

백혜련 의원은 인천국제공항의 수용능력이 포화 상태에 이를 가능성이 높은 것을 지적하며, 공항 신설의 필요성을 국토부 장관에게 적극 피력했다. 경기남부지역은 삼성, LG, SK하이닉스 등의 기업이 밀집되어 있어 충분한 수요가 확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는 점을 강조하며, 경기남부지역이 새로운 공항부지로 적합함을 강조했다.

 

백혜련 의원은 지난 국정감사 당시 서욱 국방부장관이 수원 군공항 이전 문제와 관련해 민군통합개발방식에 대해 국토부와 협의를 거치겠다고 했다며 국방부와 함께 민군 통합개발 방식에 대해 논의할 의향이 있는지 질의했다. 이에 김현미 국토부장관은 국방부입장을 확인하겠다고 밝혔다.

 

백혜련 의원은 민 공항 단독 개발방안(사업비 15천억원, B/C1.0 내외), 군 통합개발방안(사업비 3,000억원, B/C2.0이상), 기존 군 공항 이용방안(사업비 4,000억원, B/C2.0내외)을 비교 언급된 언론보도를 인용, 군통합공항은 안보와 경제, 지역간 상생을 이룰 수 있는 합리적 방식임을 강조하며 질의를 마무리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백혜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