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어려운 이웃 돕는 성품 나눔 이어져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6:37]

용인시 기흥구, 어려운 이웃 돕는 성품 나눔 이어져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0/11/17 [16:37]

용인시 기흥구는 17일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곳곳에서 물품 나눔이 이어졌다고 밝혔다.

▲ 용인시 기흥구, 어려운 이웃 돕는 성품 나눔 이어져  ©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에서는 용인S한방병원이 홀로 어르신들에게 전달해달라며 파스 100개와 수건 100개를 기부했다.

 

서농동에선 영통영락교회가 저소득 가구를 위해 써달라며 10짜리 쌀 50포를 기탁했고, 경기도 도시농업 공영농장은 영덕1동에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한 4짜리 쌀 20포와 유기농 김치 420상자 기부했다.

 

이날 기탁된 물건들은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홀로 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에 전달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온정을 나누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복지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기흥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