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이동현 의원, 종합감사에서 기존 제조업에 대한 꾸준한 지원 및 공공배달앱 성공을 위한 해결 방안 촉구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6:42]

경기도의회 이동현 의원, 종합감사에서 기존 제조업에 대한 꾸준한 지원 및 공공배달앱 성공을 위한 해결 방안 촉구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0/11/18 [16:42]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이동현(더불어민주당, 시흥4) 의원은 18() 2020년 행정사무감사 종합감사에서 4차산업혁명 대응에서 소외된 제조업에 꾸준한 지원을 당부하는 한편, 공공배달앱 성공을 위한 대안 마련을 촉구했다.

▲ 경기도의회 이동현 의원, 종합감사에서 기존 제조업에 대한 꾸준한 지원 및공공배달앱 성공을 위한 해결 방안 촉구  © 경기도의회

 

 

이동현 의원은 국정과제인 4차산업혁명이 경기도에 많은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전기차, 자율주행 등 새로운 변화도 좋지만, 그 이면으로 기존 소재부품장비 관련 제조업 분야의 약화가 우려된다. 경기도에서 기존 산업단지 내의 제조업들의 경쟁력 강화 및 업종 전환, 발전 방안 마련을 준비해야 한다고 대응 마련을 촉구했다.

 

이 의원은 지역 기업인들의 우려가 크다. 시흥시는 자동차 관련 산업 중심의 산단이 구성되어 있는데, 미래차·전기차의 발전과 시장확대에 대응하기 위해 준비하려 해도 너무 막막하다는 것이다라고 전하며, “집행부에서는 4차산업혁명 대응에 소외된 기존 산업들이 도태되지 않도록 컨설팅을 진행하고, 적극적으로 사업을 발굴하고 진행해달라는 당부의 말을 남겼다.

 

또한, 이 의원은 새로운 산업등장과 트렌드가 변화하면 각광받는 쪽으로 예산 및 인력, 조직이 편중되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이지만, 그럴수록 민간에서 담보하지 못하는 공정, 형평의 문제를 경기도에서 앞장서서 나서야 한다고 제안했다.

 

마지막으로 공공배달 플랫폼은 민간 플랫폼의 독과점 문제를 타파하기 위한 필요성과 당위성이 갖춰져 있다. 집행부의 사업계획에 문제점을 지적하지만, 왜 해야하는지에 의문을 품지는 않는다. 다만 의회에서 요구한 수수료 인하 해결 방안 부족과 자생력이 없는 부분은 반드시 해결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에 도 집행부에서는 스마트팩토리 및 디지털전환사업의 외부에 있는 전통제조업을 어떻게 안고 가야 하는지 많은 걱정이 있다는 한편, “배달앱과 관련한 의원님 말씀에 십분 공감하며, 여러 문제점을 빠른 시일내 해결하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