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경남 사천시와 자매결연 체결

행정, 경제, 관광, 문화 등 4대 핵심분야 교류사업 추진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2/25 [20:31]

용인시, 경남 사천시와 자매결연 체결

행정, 경제, 관광, 문화 등 4대 핵심분야 교류사업 추진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2/25 [20:31]

 

용인시가 25일 경상남도 사천시와 상호발전과 우호증진을 위해 자매결연협약을 체결했다.

▲ 용인시, 경남 사천시와 자매결연 체결  © 용인시



 

이날 사천시청에서 열린 용인시-사천시 자매결연 협정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송도근 사천시장, 이삼수 사천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11월 사천시가 용인시에 행정 및 자치, 지역경제, 관광진흥, 문화교류 등 4대 분야에 대한 상호 교류와 협력을 제안하면서 진행됐다.

 

협약에 따라 양 시는 지역 특산품의 판로를 개척하고 대표 관광지 홍보와 사천바다 케이블카, 캠핑장과 같은 관광시설 이용 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등 도시 간 발전과 번영을 위해 서로 돕기로 했다.

 

송도근 사천시장은 이 자리에서 글로벌 경제중심도시인 용인시와 깊은 우정을 맺을 수 있게 돼 감사하다사천과 용인이 함께 발전할 수 있는 사업들을 이어나가자고 말했다.

 

백군기 용인시장도 ·수산물의 판로개척은 물론 문화와 관광 등 시민이 직접 혜택을 입을 수 있는 교류가 체결돼 기쁘다면서 사천시의 항공우주산업과 용인시의 4차 산업 간의 기업교류까지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인구 115천의 사천시는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위치한 대한민국 항공우주산업의 핵심도시다. 또 한려해상국립공원의 중심으로 삼천포대교와 사천바다케이블카를 자랑하는 관광도시이기도 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