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김영준 의원, 50+ 사회공헌 일자리 마련 토론회 개최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06/22 [16:46]

경기도의회 김영준 의원, 50+ 사회공헌 일자리 마련 토론회 개최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06/22 [16:46]

김영준 경기도의원(보건복지위, 더불어민주당, 광명 1)은 지난 21,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주최 한 ‘50+ 사회공헌과 일자리 마련 토론회의 좌장을 맡아 토론회를 진행했다.

▲ 경기도의회 김영준 의원, 50+ 사회공헌 일자리 마련 토론회 개최   © 경기도의회



 

김 의원은 중장년층은 은퇴, 조기퇴직 등으로 고용불안이 시작되는 시기인 반면 평균수명의 증가로 사회참여에 대한 욕구 또한 증가하는 세대라는 특징을 지니고 있지만 노후에 대한 준비는 미흡한 경우가 많아 중장년층의 재도약과 복지증진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 마련 정책의 필요성이 높다라며 토론회를 시작했다.

 

그러면서 공공영역에서 일자리사업이 추진되고 있는데 그 일자리가 단순화 된 일자리, 획일화 된 일자리, 참여하고자 하는 수보다 부족한 일자리, 지역의 특성이 반영되지 못한 일자리, 성과중심의 일자리라는 문제점들이 계속 노출되고 있다며 문제점을 지적했다.

 

발제자인 조연미 이사장(시니어교육플래너 협동조합)사회공헌 일자리, 인생 2막 첫걸음이라는 주제로 시대 변화에 따른 중장년층의 스마트 일자리에 관련한 사례들을 소개했다.

 

첫번째 토론자로 나선 김영건 센터장(글로벌스마트융합센터)‘4차 산업혁명 스마트 냉난방기 크린 플래너 양성으로 시니어 일자리 창출의 주제로 냉난방기 관리 교육을 통한 업무에 대하여 소개를 하고, 소상공인협동조합 설립 등을 통한 창업 및 일자리 창출에 대한 사항을 설명했다.

 

두번째 토론자인 윤원식 대표(미디어메이커스협동조합)세대간 소통과 문화격차 해소를 위한 시니어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이란 주제로 미디어 문맹을 벗어나기 위한 미디어 리터러시 교육에 대하여 소개하고, 평생학습 차원에서 접근하는 시범교육, 미디어 리터러시 강사로 활동할 수 있는 전문가 양성 교육, 양성된 강사를 통한 공동체별 확산교육 등의 제도의 정착에 대하여 제안하였다.

 

세번째 토론자인 김정현 이사(씨알바이오)시니어 헬스케어 일자리 창출이라는 주제로 토론회가 개최되고 있는 광명시의 경우 베이비부머 세대와 65세 이상 인구가 25%를 초과하였다. 시니어들의 양질의 교육을 위한 평생학습원 콘텐츠가 필요하다라고 주장하며, “질병을 치료하는 개념이 아닌 예방의 개념인 헬스케어가 시니어 세대들에게 필요하며, 스스로 학습할 수 있다라고 관련 학습 콘텐츠 등을 소개하였다.

 

네 번째 토론자인 유헌종 학회장(모션테이핑학회)모션테이핑을 통한 통증 관리와 일자리를 제안하며, 시니어 세대들의 통증관리와 재능공유의 기회부여의 가능성을 이야기 하였다.

 

마지막 토론자인 소현주 대표(반디핌귀산촌교육협동조합)디지털 뉴딜과 그린뉴딜 두마리 토끼를 무주반디팜 디지털 산촌사례를 소개하여 오랫동안 방치해왔던 산골땅을 가꾸어 수익을 창출하는 현황을 소개하고, 여성농업인으로서의 삶등에 대한 정보를 나누었다.

 

참석자들은 토론자들의 제안에 큰 호응을 보이며 많은 질의응답이 이루어졌다.

 

김영준 의원은 오늘 나온 제안 등은 함께 참석해주신 광명시와 경기도 관계 공무원들께서 벤치마킹하여 실현될 수 있도록 힘을 써주셨으면 좋겠고, 경기도로부터 전국으로 전파되어 시니어들이 활기있는 생활을 이어가는 대한민국이 되었으면 좋겠다라며 토론회를 마무리 하였다.

 

한편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생활수칙에 따라 최소한의 관중 입장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박성민 광명시의장, 조태훈 경기도 노인복지과장, 김재기 경기도노인일자리센터장, 조옥순 광명시 경제문화 국장, 광명시 김용진 광명시 복지정책 과장, 황희민 광명시 일자리창출과 과장 등 이 참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