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

코로나 19 확산 방지 및 관람객 안전을 위해 일정 연기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9/11 [13:06]

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

코로나 19 확산 방지 및 관람객 안전을 위해 일정 연기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9/11 [13:06]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길영배)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축제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수원연극축제를 내달 29일부터 31일까지로 한 번 더 연기한다.

 

▲ 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2019년 행사 사진)  © 수원문화재단

 

수원시와 수원문화재단(이하 재단)은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방지하고 시민의 안전을 고려하여 올해 상반기 5월에 정상적인 축제 진행이 어렵다고 판단, 하반기인 10월 초로 축제 일정을 연기하였다. 하지만 7월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지속되는 상황이라 축제를 10월 말로 다시 연기하게 되었다.

 

올해로 24회를 맞이하는 수원연극축제는 2019년 축제에 215천여 명이 관람한 수원의 대표적인 문화예술축제이다. 국내 유수의 거리공연 예술 작품을 초청하여공연예술의 진수를 선보일 이번 축제는 올해 수원탑동시민농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축제를 통해 19개 공연팀의 작품과 미디어아트 프로젝트, 기획 전시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 및 수원연극축제 홈페이지(https://www.swcf.or.kr/stf/)를 통해 추후 지속적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 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2019년 행사 사진)  © 수원문화재단

 

재단 관계자는“10월 말에는 백신 접종률 확대 및 코로나19 상황의 안정적 국면 등으로 관람객들이 안전하게 문화 향유를 할 수 있기를 바라면서 방역지침을 지키며 공연예술 축제를 준비해 갈 것이라 말했다.

(문의 : 예술창작팀 031-290-3532)

  • 도배방지 이미지

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