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수원시 도시공간의 미래전략 구상 위해 머리 맞대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10/01 [22:39]

수원시의회, 수원시 도시공간의 미래전략 구상 위해 머리 맞대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10/01 [22:39]

 

수원시의회는 지난 927일 의회 세미나실에서 수원시 도시공간의 미래전략을 구상하기 위한 의정토론회를 열었다.

 

▲ 수원시의회, 수원시 도시공간의 미래전략 구상 위해 머리 맞대  © 수원시의회

 

이번 토론회는 황경희 의원(더불어민주당, 파장·송죽·조원2)이 좌장을 맡았고, 수원시정연구원 정수진 연구기획실장과 최석환 도시공간연구실장이 발제에 나섰다.

 

정수진 수원시정연구원 연구기획실장은 수원의 인구구조·산업구조·광역교통체계 등의 변화에 따른 새로운 이슈를 진단하고, 100만 특례시의 공간구조변화에 대응하는 전략적인 도시공간구조를 제안했다.

 

그러면서 주변 지역과 연계한 공간구조를 구축해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구도심과 서수원지역의 공간격차를 해소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두 번째 발제를 맡은 최석환 수원시정연구원 도시공간연구실장은 스마트시티 개념을 정립하고, 스페인·네덜란드·영국 등 해외사례를 토대로 시사점을 도출했다. 최석환 실장은 수원형 스마트도시 혁신방안으로 스마드-그린 생태계를 구축하고, 국제기구·국제도시와의 협력을 확대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수원시의회 도시종합발전 특별위원회 위원인 조명자 의원·장정희 의원, 이장환 수원시 도시계획과장이 토론자로 참여해 수원시의 지속가능 발전을 위한 2040 수원도시기본계획의 수립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황경희 의원은 “20년 뒤의 수원시 미래를 위해 지역별, 이슈별 다양한 의견들을 모아 도시균형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성장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의회, 수원시 도시공간의 미래전략 구상 위해 머리 맞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