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중소기업에 고가의 시험장비 무상 지원 맞손

용인시, (재)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과 업무협약 체결…신제품 개발에 큰 도움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0/26 [16:15]

용인시, 중소기업에 고가의 시험장비 무상 지원 맞손

용인시, (재)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과 업무협약 체결…신제품 개발에 큰 도움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0/26 [16:15]

용인지역 중소기업들이 신제품 개발과 연구·검증에 필요한 고가의 장비들을 무상으로 대여해 사용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 용인시, 중소기업에 고가의 시험장비 무상 지원 맞손  © 용인시



 

용인시는 26일 시청 시장 집무실에서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과 관내 중소기업에 고가의 시험 장비를 무료 지원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과 권오정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원장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은 관내 중소기업들이 새로운 제품을 개발하거나 R&D검증, 사전시험을 위해 유료로 이용하던 시험 장비를 무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원활한 기자재 사용을 위해 전문가를 연결해 준다.

 

용인시에는 전기·전자 부품 제조 관련 600여개의 기업이 소재해 있다.

 

시는 관내 소재 기업들이 이 설비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이와 관련된 행정적 지원을 하기로 했다.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은 정부로부터 관련 업무를 위임받아 각종 시험, 검사, 기술지도, 연구용역 등을 수행하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관리·감독하고 있는 전문 시험인증기관이다.

 

과천에 본원이 있으며 전국 23곳 지역에 분원과 지원청이, 중국유럽 등 해외에 7개의 지원청이 있다. 용인에는 처인구 양지면에 전기전자에너지연구소가 있다.

 

앞으로 관내 중소기업들은 과천 본원과 용인 전기전자에너지연구소에서 보유한 38개 장비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 장비들은 최소 4000만원에서 최대 15억원에 달하는 고가의 장비들로 1회 대여료는 5~500만원이다.

 

시는 관내 기업들이 무료로 시제품 개발과 사전시험 등에 필요한 장비를 사용할 수 있게 돼 연구개발비용 절감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 원장은 중소기업들이 이 기회를 잘 활용해 적극적으로 신제품을 개발하고 좋은 역량을 갖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시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백 시장은 관내 중소기업을 위해 무상으로 시험 장비를 대여할 수 있는 기회를 준 KTR에 감사한다지역경제를 견인하는 중소기업들이 더 큰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