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장애인직업재활시설 운영 …가격도 저렴하고 장애인도 돕고 일석이조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1/12 [18:11]

용인시 장애인직업재활시설 운영 …가격도 저렴하고 장애인도 돕고 일석이조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1/12 [18:11]

 

특별한 커피트럭,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보내드립니다.”

 

용인시의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인 양지바른보호작업장이 장애인도 도울 수 있고,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커피트럭운영을 시작했다.

▲ 용인시 장애인직업재활시설 운영 …가격도 저렴하고 장애인도 돕고 일석이조   © 용인시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은 중증장애인의 직업 활동을 돕는 시설이다. 원두, 드립백, 더치커피 등을 판매하고 있는 양지바른보호작업장에는 현재 중증장애인 20여명이 직업재활을 하고 있다.

 

커피트럭은 양지바른보호작업장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기획, 수익금은 전액 장애인들의 인건비 마련을 위해 쓰인다.

 

커피트럭에서는 양지바른보호작업장에서 직접 로스팅한 원두를 내려 만든 커피와 비타민 차(자몽·레몬 등)를 판매하며, 용인시 중증장애인생산품 공동판매장인 유니르베이커리에서 만든 샌드위치도 주문하면 추가로 이용할 수 있다.

 

용인시 전역은 별도의 유류비와 출장비를 받지 않고 20만 원에 50잔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타 지역은 40만 원에 100잔을 기준으로 이용할 수 있다.

 

각종 행사 및 워크숍 등 원하는 시간과 장소를 정해 양지바른보호작업장에 신청하면 된다.

 

용인시 관계자는 커피트럭 운영을 통해 판매된 수익금은 장애인들의 인건비 지원과 직업재활사업비로 사용된다착한 소비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커피트럭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양지바른보호작업장(031-338-8844)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