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고림 7통 빌라밀집 지역 어린왕자 벽화거리 조성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1/12 [18:18]

용인시 처인구 고림 7통 빌라밀집 지역 어린왕자 벽화거리 조성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1/12 [18:18]

 

용인시 처인구 유림동은 빌라가 많이 모여있는 고림 7통 중앙빌라 일대 담벼락 110m 구간에어린왕자 벽화거리를 조성했다고 11일 밝혔다.

▲ 용인시 처인구 고림 7통 빌라밀집 지역 어린왕자 벽화거리 조성  © 용인시 처인구



 

노후한 거리를 밝고 화사하게 꾸며 주민들에게 안정감을 주고 자발적으로 마을을 가꾸는 문화를 정착시켜 생활환경을 개선하려는 취지다.

 

이를 위해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 10명은 벽화가 조성될 거리를 깨끗하게 청소하고 담벼락의 불법 부착된 광고물 등을 떼어내는 사전 작업을 했다.

 

벽화 제작은 전문업체에 의뢰, 책의 전체적인 내용을 잘 반영해 파스텔톤으로 화사하게 표현됐다.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도 마련됐다.

 

동은 주민들이 벽화를 관람하면서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낮시간 주차 안하기캠페인도 함께 진행한다.

 

동 관계자는 벽화 거리 조성으로 침체된 마을에는 활력을 불어넣고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는 따뜻한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유림동은 지난 5월에도 유방 6통 상가 밀집지역 일대 100m 구간에 행복마을관리소, 봉사단체와 함께 벽화거리를 조성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처인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