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요소수 대란 합동 대응본부 운영 시작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1/17 [19:07]

용인시, 요소수 대란 합동 대응본부 운영 시작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1/17 [19:07]

 

용인시가 최근 수급·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소수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요소수 대란 합동 대응본부운영을 시작했다.

▲ 용인시, 요소수 대란 합동 대응본부 운영 시작   © 경기도의회



 

요소수 대란 합동 대응본부는 정규수 제2부시장을 단장으로 시민안전관, 대중교통과, 건설정책과 등 10개 부서 관계자들로 구성됐으며, 요소수 수급 안정시까지 운영된다.

 

요소수 대란 합동 대응본부는 요소수 사용 및 부족분 현황을 분석하고 공급 동향 파악과 대비책 마련 등 대응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15일 열린 회의에서는 일상생활과 밀접한 운수사업용 차량을 비롯한 건설장비, 청소차량, 제설장비 등의 현재 요소수 재고량과 예상 문제점, 요소수 확보방안 등을 논의했다.

 

정규수 제2부시장은 합동 대응본부 운영을 통해 각 업계의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요소수 수급 대란 장기화에 대비할 것이라면서 물류, 교통 등 시민생활에 차질이 없도록 대응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