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지역자활센터 참여자 위해 물품 기탁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1/17 [19:28]

용인시지역자활센터 참여자 위해 물품 기탁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1/17 [19:28]

 

용인시는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가 용인지역자활센터에 구스다운조끼 116(350만원 상당)을 기탁했다고 17일 밝혔다.

▲ 용인시지역자활센터 참여자 위해 물품 기탁  © 용인시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는 지난 9월에도 추석 명절을 맞아 관내 저소득 장애인들에게 물품을 기탁하는 등 꾸준히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다.

 

앞서 지난 2018년에는 시와 업무협약을 체결, 전기 검침원들을 통해 위기 사항에 처한 취약 가정을 발굴하고 신고하는 등 적극적으로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힘쓰고 있다.

 

박원근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장은 지역자활센터에서 근로하는 사회취약계층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나고 자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조끼를 준비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사회취약계층에 관심을 갖고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취약계층 발굴과 지원에 더욱 힘써달라고 말했다.

 

한편 용인지역자활센터는 지난 2001년부터 저소득층의 자립을 돕는 자활근로사업을 용인시로부터 수탁받아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물류배송 편의점 무료간병 등 14개 자활사업단에서 총 120여명의 자활근로참여자가 활동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