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대원동 홀몸어르신 안부확인 ‘안심 콜’진행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1/27 [15:10]

오산시 대원동 홀몸어르신 안부확인 ‘안심 콜’진행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1/27 [15:10]

오산시 대원동(동장 강래출)은 올해 5월부터 대원동 관내 독거노인의 안부확인 및 정서지원을 위한 마을복지계획 중 하나인 홀몸어르신 안부확인 안심 콜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 오산시 대원동 홀몸어르신 안부확인 ‘안심 콜’진행  © 오산시



 

홀몸어르신 안부확인 안심 콜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정서적 소통부족으로 우울감과 고립감을 느끼는 홀몸어르신을 대상으로 정기정인 안부확인 및 정서지원을 통해 사전에 고독사 등 위험을 예방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대원동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등 34명이 홀몸어르신 60명과 연계해 정기적으로 안부를 확인해왔다. 지난 7월에는 어르신의 정서지원을 위한 반려식물을 어르신들께 전달하면서 안부를 확인했고 이번에는 홀몸어르신께 꼭 필요한 구급함 세트를 전달해 응급 시 사용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구급함 세트를 전달 받은 한 어르신은계속 연락해주며 말동무도 해주고, 꼭 필요한 약들을 챙겨줘서 정말 고맙다.”고 말했다.

 

강래출 대원동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우울감과 고독감을 느낄 어르신들의 안부를 꼼꼼히 확인하며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