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치매안심센터 ‘오순도순 기억다락방’ 수료식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12/02 [13:36]

오산시 치매안심센터 ‘오순도순 기억다락방’ 수료식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12/02 [13:36]

오산시(시장 곽상욱) 치매안심센터는 경증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전문적인 인지건강 프로그램 오순도순 기억다락방수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오산시 치매안심센터 ‘오순도순 기억다락방’ 수료식  © 오산시



 

오순도순 기억다락방은 인지 훈련, 원예활동, 작업치료, 이음활동으로 구성된 전문적인 인지자극 프로그램으로, 초평마을 건강이음터 내 치매안심센터 분소에서경증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9월부터 11월까지 매주 2(, 목요일) 오후 3시간씩 3개월간 운영했다.

 

또한 오산시 치매안심센터에서는 특화사업으로 동요를 주제로 한 입체컬러링북을자체 제작하여 인지자극활동 프로그램 운영에 활용하는 등 치매환자의 과거기억 회상을 도모하고 뇌 기능 자극, 재경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기억을 채우는 동요 입체 컬러링북을 시범 운영했다고 알렸다.

 

쉼터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르신들은 쉼터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마음이 많이밝아졌고, 용기도 얻었다졸업식은 아쉽지만 다음 프로그램에도 꼭 다시 참여 하고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오산시보건소 고동훈 보건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쉼터 프로그램 이용에 많은어려움이 있었지만 사회적 거리두기 및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로 3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해 주신 어르신들의 수료식을 진심으로 축하한다앞으로도 전문적인 인지건강 프로그램과 돌봄 제공을 위해 치매환자와 부양 가족을 돕는데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