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서현옥 의원, ‘소방관이병곤길’ 명예도로명 부여 기념식 참석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12/04 [12:50]

경기도의회 서현옥 의원, ‘소방관이병곤길’ 명예도로명 부여 기념식 참석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12/04 [12:50]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서현옥 의원(더불어민주당, 평택5)3일 소방관 이병곤길 명예도로명 부여 기념식에 참석했다. 2015년 화재진압 중 순직한 이병곤 소방관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자 포승119안전센터와 서해대교 주탑이 모두 바라다 보이는 평택항만길에 소방관이병곤길이라는 명예도로명을 부여하는 행사로 최병일 소방청 차장, 정장선 평택시장, 유가족 등이 참석했으며 이병곤 소방관 추모행사와 현판식 등을 진행했다.

▲ 경기도의회 서현옥 의원, ‘소방관이병곤길’ 명예도로명 부여 기념식 참석  © 경기도의회



서현옥 의원은 기념식 직후 “6년 전 도민을 위해 헌신하며 불의의 사고를 당한 고 이병곤 소방관을 추모한다전국 최초로 제복공무원의 이름으로 명예도로를 지정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고 말하였다. “제복공무원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고 널리 알리는 일은 평택 뿐 아니라 전국적으로 확산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병곤 소방관처럼 임무수행 중 안타까운 희생이 발생하지 않도록 소방공무원의 안전을 확보하는 일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병곤 소방관은 2015년 서해대교 주탑 화재 진압 중 강풍에 끊어진 교량케이블에 순직했다. 이를 계기로 마련된 이병곤 플랜에 따라 소방관 근무환경 개선과 소방력이 확충되어 각종 재난상황 발생 시 보다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되었다.

소방, 경찰, 교정 등 제복공무원의 이름이 명예도로명으로 정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도로명주소법에 따라 해당 인물의 사회헌신도 등을 고려하여 부여한다. ‘소방관이병곤길도로명은 2026년까지 5년간 사용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