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청사 신축 '첫 삽'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1/12/04 [15:28]

수원시의회 청사 신축 '첫 삽'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1/12/04 [15:28]

수원시의회가 지난 11월 29일 팔달구 효원로235번길 13 부지에서 신청사 기공식을 갖고 첫 삽을 떴다.

 

▲ 수원시의회 청사 신축 '첫 삽'  © 수원시의회


기공식에는 조석환 의장을 비롯한 37명의 수원시의원, 염태영 수원시장, 박광온 국회의원,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시공업체 관계자 등 내·외빈 80여명이 참석해 시삽을 하고, 기공을 축하했다. 행사는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진행됐다.

 

▲ 수원시의회 청사 신축 '첫 삽'  © 수원시의회


202310월 준공을 목표로 건립되는 의회 청사는 부지면적 6,342에 지하 3, 지상 9층 연면적 12,500규모의 건물로, 본회의장과 세미나실을 비롯해 공청회 등 시민들과 소통할 수 있는 다목적 회의실, 휴게공간이 공존하는 복합청사로 건립된다.

 

지방자치가 부활한 지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했으나, 수원시의회는 아직까지 시청 건물에 더부살이하고 실정으로, 급증하는 인구와 행정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단독 청사 건립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 수원시의회 청사 신축 '첫 삽'  © 수원시의회


시의회 청사는 특례시의회 위상에 걸맞은 시민친화적인 공간으로 조성되어, 다양한 의정수요에 대응하면서 효율적으로 의정활동을 펼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석환 의장은 기념사를 통해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열린 공간이 조성되어 상생과 협치의 중심지로, 백년대계를 바라보는 수원시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길 진심으로 소망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의회 청사 신축 첫 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