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회… 11일간 일정 돌입

김철민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23:26]

수원시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회… 11일간 일정 돌입

김철민 기자 | 입력 : 2022/01/21 [23:26]

수원시의회가 지난 11일부터 21일까지 11일간의 일정으로, 364회 임시회를 열었다.

 

▲ 수원시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회… 11일간 일정 돌입  © 수원시의회


새해 첫 회기인 이번 임시회에서는 2021년도 행정사무감사 시정·요구사항 추진계획과 2022년도 주요업무 추진계획을 보고받고, 조례안 등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상정된 주요 안건으로는수원시 민원업무담당 공무원 등의 보호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수원시 농수산물도매시장 운영 및 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수원시 공동주택 장기수선충당금 적립 촉진에 관한 조례안’, ‘수원시 연화장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수원시 하천 수질보전활동 지원 조례안등이 있다.

 

이날 본회의에서는 양당 원내대표가 대표 연설에 나섰다. 최찬민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정치·경제·사회·문화·통일·노동·환경·수원특례시 등 8개 분야에 걸쳐 수원의 미래 비전에 대한 의견을 제시했고, 한원찬 국민의힘 대표는 수원시 민선5·6·7기 추진한 정책·사업 중 약속 불이행과 미흡한 부분에 대해 지적했다.

 

이어 시의회는 이희승 의원이 대표 발의한 민간·가정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처우 개선 촉구 건의안을 채택하고, 민간·가정 어린이집 보육교직원에 대한 인건비 지급기준과 경력에 따른 임금 인상 근거를 마련할 것을 보건복지부에 촉구했다.

 

조석환 의장은 이번 임시회는 수원특례시의회로서 처음 열리는 뜻깊은 임시회라며, “시민 분들의 기대에 부합하지 못한 출발임을 잘 알고 있다. 새롭게 출범하는 특례시가 외형적인 성장에만 그치지 않고 내실을 든든히 쌓는 데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의회는 이날 본회의 종료 후 수원특례시의회 현판 제막식을 갖고 새로운 출발에 대한 힘찬 도약의 의지를 다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수원시의회, 새해 첫 임시회 개회… 11일간 일정 돌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