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20억 돌파…역대 최고 기록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1/27 [12:33]

용인시,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20억 돌파…역대 최고 기록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1/27 [12:33]

용인시의 연말연시 이웃돕기 운동인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20억원을 돌파,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 용인시,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20억 돌파…역대 최고 기록  © 용인시



시는 지난해 121일 모금을 시작한 지 54일만에 당초 목표 금액인 10억원의 200%를 넘어선 203000만원을 모금했다고 27일 밝혔다.

 

특히 지난 2002년 시작된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가 20회를 맞은 올해 역대 최고 모금액을 달성해 의미를 더했다.

 

이날까지 모금된 성금은 442109526만원, 성품은 26793531만원으로 총 709203057만원이다.

 

모금에는 개인 215, 기업체 160, 기관 69, 단체 265곳이 참여했다.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는 다음 달 4일까지 계속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시민분들에게 좋은 소식을 들려드릴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면서 나눔에 동참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사랑의 온도탑의 온도가 계속 올라갈 수 있도록 끝까지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사랑의 온도탑은 200도로 올랐다. 사랑의 온도탑은 모금액이 1% 달성될 때마다온도가 1씩 올라간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