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중앙동 주민주도 마을복지 4차례 컨설팅 진행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6/22 [13:04]

오산시 중앙동 주민주도 마을복지 4차례 컨설팅 진행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6/22 [13:04]

오산시 중앙동(동장 신선교)은 지역사회 내의 복합적인 마을문제를 찾아 주민 스스로 문제 해결을 강구하는 마을복지계획 수립을 위한 컨설팅을 지난 21일 종료하였다고 밝혔다.

▲ 오산시 중앙동 주민주도 마을복지 4차례 컨설팅 진행  © 오산시



 

마을복지계획은 행정기관 주도의 서비스 제공 체계를 벗어나 주민들이 직접 환경과 주민욕구에 부응하는 마을복지를 주도적으로 계획하고 실행하는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를 구축하는 과정이다.

 

주민대상으로 모집·구성된 총 19명의중앙동 마을복지계획단4회차에 걸친 김기강 강사(신드롬협동조합 이사)의 짜임새 있는 컨설팅 진행으로 주민욕구에 맞춘 중앙동만의 비전과 목표, 세부사업을 결정함으로써 지역맞춤형 복지공동체 구축에 한층 더 가까워지는 계기가 되었다.

 

컨설팅 시작과 함께 실시한중앙동 주민 욕구조사 설문결과를 통해 주민 다수, 소수 모두의 의견을 확인하고 복지과제를 도출하기 위한 열띤 논의를 펼쳤으며 우선순위 결정으로 차츰 윤곽을 잡아가며 중앙동 마을복지계획단은 최종 결론을 이끌어냈다.

 

최종 결정된 중앙동만의 복지마을 비전과 목표, 세부사업에 대한 내용은 오는 72일 펼쳐지는 제2나는 가수다&힐링 콘서트행사장에서 중앙동 마을복지계획 주민공유부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마을복지계획단의 우기제 단장(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주민 스스로 마을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 의문이 들었지만 컨설팅을 받으며 이런 걱정들은 사라진 것 같다.”설문을 통해 주민분들의 다양한 생각과 의견을 바탕으로 내실있는 사업 실행으로 살기좋고 튼튼한 중앙동을 만들기 위해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