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어린이 독서 권장 위해 명작 뮤지컬 순회 공연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6/29 [13:44]

용인시 어린이 독서 권장 위해 명작 뮤지컬 순회 공연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6/29 [13:44]

용인시가 어린이들에게 책과 친해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기 위해 오는 10월 말까지 지역 곳곳을 돌며 공연을 진행한다.

▲ 용인시 어린이 독서 권장 위해 명작 뮤지컬 순회 공연  © 용인시



 

공연에선 전래동화 해와 달이 된 오누이를 새롭게 각색한 호랑이 귀빠진 날을 인형극으로, 유명 애니메이션 미녀와 야수를 어린이 뮤지컬로 선보인다.

 

도서관을 이용하기 어려운 남사초 백암초 등 읍면 소재 초등학교 7곳과 상현1동작은도서관 등 6곳의 작은도서관이 공연장으로 활용된다.

 

지난 28일 남사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첫 공연에서는 미녀와 야수뮤지컬이 상연돼 어린이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았다.

 

공연을 관람한 한 어린이는 책과 애니메이션으로 봤던 작품을 직접 공연으로 만나니 동화 속 인물이 살아 움직이는 것처럼 생동감이 넘쳤다고 말했다.

 

도서관 관계자는 도서관을 찾기 어려운 어린이들이 책을 쉽게 접하고 독서의 즐거움을 느끼도록 돕기 위해 순회 공연을 기획했다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꿈과 희망을 갖도록 지역 곳곳으로 찾아가는 문화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앞서 지난 5경기도 문화의 날 문화예술지원 프로그램공모에 뮤지컬 순회공연이 선정, 도비 400만원을 확보하고 시비 400만원을 추가 투입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