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코로나19 재유행 대응체계 정비.. 협의체 회의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8/08 [15:53]

오산시 코로나19 재유행 대응체계 정비.. 협의체 회의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8/08 [15:53]

산시보건소는 코로나19 재유행을 대비해 신속한 의료 대응을 위한 오산시협의체 회의를 지난 5일 개최했다.

▲ 오산시 코로나19 재유행 대응체계 정비.. 협의체 회의   © 오산시



 

오산시 협의체는 오산소방서, 오산한국병원 응급의료센터 등 7개 민관기관이다. 7개 민관기관의 12명의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기관별 역할 분담 및 재택 치료 개편사항 등에 대해 논의했다.

 

최근 코로나 유행상황이 주기적으로 반복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에 시에서는 의료기관 인프라를 적극 활용한 대응 체계를 마련해 응급의료 과부하를 방지하고,원스톱 진료 기관 참여를 독려하여 일반 의료 체계 전환을 추진해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다.

 

오산시 고동훈 보건소장은 "코로나19 재유행상황에 의료기관의 긴밀한 협조를 부탁드리며 민관 협조체계를 강화해 시민의 일상생활 체계를 최대한 유지하며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지역사회의 유기적이고 신속한 의료대응이 가능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