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이권재 시장 “오산천 호우 피해 복구 총력” 주문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2/08/11 [13:26]

오산시 이권재 시장 “오산천 호우 피해 복구 총력” 주문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2/08/11 [13:26]

이권재 오산시장은 지난 10일 계속된 폭우로 인한 오산천 수해복구 현장을 찾아 관계자를 격려하고 시민 불편이 없도록 신속한 복구를 지시했다.

▲ 오산시 이권재 시장 “오산천 호우 피해 복구 총력” 주문  © 오산시



 

시에서는 집중호우로 쓸려내려 온 잔재물을 제거하고 자전거 도로 및 산책로에 퇴적된 토사를 제거하는 등 복구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시설물 파손으로 인해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목교 등은 통행을 임시 제한하여 인명피해를 사전 예방하기 위해 시설별 집중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현재 큰 피해는 없는 상황이지만 향후 추가로 많은 양의 비가 내릴 경우 침수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긴장의 끈을 놓지 않아야 한다라며,“빠른 복구작업으로 시민들에게 쾌적한 하천환경을 제공하고, 호우로 인한 재난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8일부터 11(오전 10시 기준)까지 오산시 누적 강수량은 375mm로 집계된 가운데 시는 호우경보 발효 상황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 24시간 비상상황을 유지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