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광역버스 48대 추가 증차

대학 개강 등 이용객 증가 예상에 따라... 74회 증회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4/08/28 [00:03]

수원시, 광역버스 48대 추가 증차

대학 개강 등 이용객 증가 예상에 따라... 74회 증회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4/08/28 [00:03]
수원시(시장 염태영)는 대학들이 일제히 개강하는 이달 말부터 이용객 증가에 대비하여 출근 시간대 서울방향 광역버스 48대를 추가 투입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7월 16일 광역버스 좌석제 전면 시행을 앞두고 출근시간대 11개 노선 32대를 추가 투입했으며 이번에 전세버스와 신규 출고차량 등 48대를 추가 투입하면 74회를 증회 운영할 수 있다.

추가 증차는 광역버스 이용 카드 데이터, 운수회사 자체 분석 자료 등을 활용해 현 이용객의 10~20% 증가 수요에 맞췄으며, 해당 차량들이 투입되는 9월 1일부터는 광역버스 이용불편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시는 내다보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대중교통 개선 사업을 위해 수원IC 부근 멀티환승시설 설치 ․ 재정지원 및 관련 제도 개선 등을 경기도에 건의할 예정이며 현장 모니터링 강화, 수원 경유 급행 전철 확충, 잔여좌석 안내시스템 구축 및 정보 제공, 대형 쉘터 정류장 설치 등 단계별로 개선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9월 이후에도 모니터를 계속하며 수원 시민들의 광역버스 이용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며 “단기적 대책은 물론 장기적 대안에 대해서도 상급 기관과 협의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수원시의 광역버스 노선별 세부 대책(노선별 배차시간)은 시 홈페이지(www.suwon.go.kr) ‘수원소식>시정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