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김명원 의원, “범박옥길과 시흥은계 지하철 도입 가시권”
제2경인선 대안노선으로 범박옥길과 시흥은계 통과 경기도 적극적 실행 주문
김철민 기자
광고

경기도의회 김명원 의원(더민주, 부천 6)은 지난 13일 열린 건설교통위원회 2018회계연도 결산 및 예비비지출 승인안에 대한 심사과정에서 제2경인선 대안노선으로 범박옥길과 시흥은계 통과를 위해 경기도의 적극적인 실행 노력이 필요하다고 주문하였다.

▲ 경기도의회 김명원 의원(더민주, 부천 6)     © 경기도의회

 

김 의원은 2경인선 광역철도가 현재 예비타당성조사 사업 대상으로 조건부 승인이 되어 이와 관련 용역이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실시되고 있다예비타당성조사 운용지침 제34(사업계획의 변경) 1항에 의하면 당초 추진 목적과 취지와 부합하는 한도 내에서 원칙적으로 1회에 한하여 사업계획 변경을 요청할 수 있으며, 2항에 의하면 당초 사업목적에의 부합성, 변경계획의 실현 가능성, 예비타당성조사 연구진의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사업계획의 변경 여부를 결정하여야 한다고 지적하고, 부천시와 시흥시의 제2경인선의 대안노선 즉, 광명 노온사동에서 시흥시의 신천역으로 바로 가지 않고 범박옥길을 거치고 시흥 은계를 거쳐 신천역으로 그리고 서창2지구 인천논현 신연수 청학으로 가는 노선이 경제성이 잘 나오게 되면 경기도가 국토부와 기획재정부에 사업계획의 변경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주문하였다.

이에 대해 홍지선 철도국장은 지적한 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답변했다.

또한 김명원 의원은 인천2호선 광명 연장의 인천경기 연계 철도사업 추진과 관련하여 국토부 주관 지자체 실무협의회에 참여하는 경기도가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주문하였고, 홍지선 철도국장은 그러겠다는 답변을 하였다.



 
광고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23 [08:45]  최종편집: ⓒ 수원시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