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농업기술원, 가정용 즉석도정기 시연회 개최...틈새시장 확보 계기

경기도 쌀 소비촉진 및 틈새시장 확보를 위한 계기 마련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9/26 [17:51]

경기도농업기술원, 가정용 즉석도정기 시연회 개최...틈새시장 확보 계기

경기도 쌀 소비촉진 및 틈새시장 확보를 위한 계기 마련

김영아 기자 | 입력 : 2019/09/26 [17:51]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석철)은 경기미 소비촉진을 위한 벼 즉석도정기 시연 및 밥맛 시식회를 농업기술원 세미나실에서 개최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 경기도농업기술원, 가정용 즉석도정기 시연회 개최...틈새시장 확보 계기     © 경기도농업기술원

 

이번 시연회는 경기미 소비촉진을 위해 농업기술원이 개발한가정 및 식당용 벼 즉석도정기를 시연하고 소비자단체, 쌀생산농가, 요식업체와 함께 현미, 5분도미 등 저분도미의 밥맛을 평가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경기도 농기원은 경기미 소비촉진을 위해 2017년부터 경기도 나락유통체계를 연천 백학쌀닷컴 RPC, 소비자시민모임 경기지회, 요식업소와 함께 시범적으로 구축해 왔으며,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벼 즉석도정기를 개발했다.

밥맛 시식평가에 참여한 소비자시민모임 신희원 경기지회장은 쌀소비가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벼 즉석도정기의 보급과 신선한 쌀 유통은 소비자의 건강과 영양 등에 변화를 주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라고 의견을 제시했다.
 

▲ 9. 25일, 벼 즉석도정기 개발 시연 및 나락(저분도미) 밥맛 시식 평가     © 경기도농업기술원

 

지정현 작물연구과장은 이번 즉석도정기 시연 및 밥맛 시식회를 통해 도출된 종합의견을 바탕으로 향후 나락유통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농업기술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