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사업개발비 1000만원과 전문 컨설팅·교육 등 제공

경기도 사회적경제 창업지원 공모에 관내 2개팀 선정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3 [18:52]

용인시, 사업개발비 1000만원과 전문 컨설팅·교육 등 제공

경기도 사회적경제 창업지원 공모에 관내 2개팀 선정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4/13 [18:52]

 

용인시는 13일 사회적경제 기업을 준비하고 있는 초기창업팀의 본격 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경기도 사회적경제 창업지원 공모에 관내 2개 팀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 용인시, 사업개발비 1000만원과 전문 컨설팅·교육 등 제공  © 용인시



 

관내 선정 팀은 친환경 의류·업사이클링 패션 아이템을 제작 판매하는 주식회사 사라와 치매 예방을 위해 예술 매개 프로그램과 콘텐츠 케어 키트를 판매하는 블레스유 아트소셜케어.

 

이번 공모는 지난 2년 경기도나 각 시·군의 창업지원 사업에 선정된 창업팀 중 2년 이내의 초기 법인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심사위원회 평가 등을 거쳐 최종 8개 팀을 선정했다.

 

이들에게는 사업개발비 1,000만원과 전문 컨설팅, 교육프로그램 등이 지원된다.

 

김지민 블레스유 아트소셜케어 대표는 용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에서 서류 준비를 비롯해 면접 멘토링 등 맞춤형 지원을 해 준 덕분에 공모에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시는 올해 사회적경제 기업 육성·지원 활성화를 목표로 발굴· 육성, 성장·교육, 홍보 ·판로 지원, 네트워크 구축 등 4개 분야 18개 사업을 추진하는 종합계획을 마련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사회적경제 기업이나 창업 기업이 튼튼하게 자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