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안전속도 5030 시행에 따라 이면도로는 30㎞/h로 낮아져

17일부터 시내도로에선 50㎞/h로 주행하세요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15:47]

용인시, 안전속도 5030 시행에 따라 이면도로는 30㎞/h로 낮아져

17일부터 시내도로에선 50㎞/h로 주행하세요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4/14 [15:47]

용인시는 오는 17일부터 도심지역 기본 제한속도를 현행 60/h에서 50/h로 조정한다고 밝혔다.

 

▲ 용인시, 안전속도 5030 시행에 따라 이면도로는 30㎞/h로 낮아져  © 용인시



범정부차원에서 보행자와 차량 간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안전속도 5030’전면 시행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차량 통행이 많은 동천로 등 주요 도로 제한속도는 기존 시속 60/h에서 50/h로 낮아지고, 주택가와 어린이보호구역 등이 있는 이면도로는 기존 40/h에서 30/h로 바뀐다.

 

시는 지난해 9월부터 운전자가 도로별 제한속도를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노면표지 교체와안전속도 5030’표지판을 설치하는 등 5030 적용구간 227에 대한 시설 정비를 모두 완료했다.

 

교통사고 위험 지역에 대해선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경찰이 검토 중인 추가 적용구간은 확정되는 대로 정비를 시작해 10월까지 마무리할 방침이다.

 

더불어 각 주요 교차로에 안내 현수막을 설치하고 도로 전광판을 통해 시민들에게 적극 홍보한다.

시 관계자는 오는 17일부터 바뀐 기준으로 인해 과태료를 무는 일이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드린다시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교통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여러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