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에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 중증장애인 생산품 기탁

용인시, 250만 원 상당 선물세트…장애인 가정 100가구에 전달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17:28]

용인시에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 중증장애인 생산품 기탁

용인시, 250만 원 상당 선물세트…장애인 가정 100가구에 전달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4/21 [17:28]

용인시는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가 관내 중증장애인 생산품 공동매장에서 구입한 제품을 기탁하는 뜻깊은 나눔을 실천했다고 21일 밝혔다.

▲ 용인시에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 중증장애인 생산품 기탁   © 용인시



 

이날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는 장애인 가정에전해달라며 250만 원 상당의 유니르(UNIR) 선물세트’ 100개를 기탁했다.

 

유니르 선물세트는 관내 중증장애인 생산품 공동매장인 유니르(UNIR)에서 판매되고 있는 제품으로, 수제쿠키 4종과 핸드드립 수제 방식으로 로스팅한 커피 3종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 기탁은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가 장애인의 날(420)을 맞아 장애인 가정에 작은 선물을 전달하고자 진행했으며, 중증장애인 생산품 공동매장에서 제품을 구매해 그 의미를 더했다. 기탁된 선물세트는 장애인 가정 100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박원근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이 시기에 어려움에 처해 있을 관내 장애인들을 위해 마음을 담은 선물을 마련했다앞으로도 장애인 생산품에 관심을 가지고 나눔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백군기 용인시장 주위의 장애인들에게 관심을 갖고 나눔을실천해 주신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면서 소외 계층의 보다 나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전력공사 동용인지사는 지난 2018년 용인시와 복지사각지대 발굴 업무 협약을 맺고, 매년 전기 검침원들을 통해 위기사항에 처한 취약 가정을 발굴하고 신고하는데 힘쓰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