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저소득층 출생 아동 작명 및 정기 후원 진행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16:51]

용인시 기흥구 저소득층 출생 아동 작명 및 정기 후원 진행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5/03 [16:51]
용인시 기흥구 영덕1동이 3일 관내지인작명연구소(대표 박대희)와 이름나눔 희망나눔 프로젝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용인시 기흥구 저소득층 출생 아동 작명 및 정기 후원 진행  © 용인시 기흥구



 

이름나눔 희망나눔 프로젝트는 저소득 소외계층 아동의 출생 시 작명 및 정기 후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지인작명연구소는 저소득 소외계층 아동의 출생 시 이름으로 작명해 주고, 지역 아동을 위해 매년 5월과 12200만 원씩 총 400만 원을 후원하기로 했다.

 

박대희 대표는 지역 어린이들을 위해 수입의 일부를 환원하고 싶어 업무협약을 진행하게 됐다면서 직업적 재능을 발휘해 태어난 아이에게 특별한 선물을 줄 수 있어서 더욱 기쁘다고 전했다.

 

동 관계자는 아이를 낳고 키우는 것이 개인의 문제가 아닌 우리 공동체 문제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관내 저소득층 아동의 출생부터 성장하는 과정을 함께 동행하며 자세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기흥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