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제31회 용인시 문화상’ 수상자 선정

김영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9/15 [19:06]

용인시, ‘제31회 용인시 문화상’ 수상자 선정

김영아 기자 | 입력 : 2021/09/15 [19:06]

용인시가 향토문화 창달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자에게 수여하는 31회 용인시 문화상4개 부문 수상자를 선정했다.

▲ 용인시, ‘제31회 용인시 문화상’ 수상자 선정  © 용인시



 

수상자는 문화부문 김정숙(녹야국악관현악단 단장) 예술부문 방성호(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 체육부문 박민교(씨름선수) 지역사회봉사부문 이윤송(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용인시지회 회장)이다.

 

시는 앞서 지난 5~63년 이상 용인시에 거주하며 지역 문화 발전에 기여한 시민을 대상으로 문화·예술·체육·지역사회봉사·학술·교육·관광 등 총 7개 부문에 대해 공모를 진행했고,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후보자 접수된 4개 부문의 심사를 진행해 수상자를 선정했다.

 

문화부문의 김정숙 씨(60)는 국가무형문화재 제23호로, 김윤덕류 가야금산조의 전승과 보급에 공헌하고 녹야국악관현악단 단장직을 역임하며 전국 예술제를 개최하는 등의 공적이 인정됐다.

 

예술부문의 방성호 씨(55)는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로 클래식 보급에 기여했고 용인문화재단의 우리동네 발코니음악회를 비롯해 여성회관, 포은아트홀, 태교음악당의 개관기념공연을 진행하는 등 용인의 예술 발전에 공헌한 점이 인정됐다.

 

체육부문의 박민교 씨(19)는 용인대학교에 재학하며 대학부 최고급 성적을 거둔 엘리트 씨름선수로 시 체육 발전에 헌신하고 제17회 학산배 전국장사씨름대회에서 개인역사급1, 51회 회장기 전국장사씨름대회에서 개인역사급1위를 차지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지역사회봉사부문의 이윤송 씨(67)는 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용인시지회장으로 활동하며 여성의 권익과 지위 향상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장애인 재가복지사업불우이웃돕기 등 다양한 후원사업에 참여하며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점이 인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3026회 용인 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열릴 예정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1991년부터 용인의 발전과 위상을 드높인 시민들에게 용인시 문화상을 수상하고 있다올해까지 총 127명의 시민분들이 문화상을 받았다. 지역 문화 예술 창달과 발전을 위해 더욱 활발한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